고객지원

금융용어자료실
금융용어자료실
통화지표(通貨指標, monetary indicator)

 통화량을 측정하는 기준이 되는 지표를 말한다.

이는 각종 금융자산 중 어디까지를 통화로 볼 것이냐에 따라 여러 가지 형태로 작성된다.

현재 우리나라의 경우는 통화(M1), 총통화(M2), M2A, M2B 그리고 M3의 다섯 종류로 통화지표를 구분 편제하여 통화정책지표로 이용하고 있다. 통화(M1)는 화폐의 지급수단의 기능을 중시하여 현금과 요구불예금의 합계로 정의하고 있으며 총통화(M2)는 통화(M1)에 은행의 저축성예금과 거주자 외환예금까지 포함시킨 개념이다. 그리고 M2A는 총통화에서 장기저축성예금을 제외한 단기유동성지표이며 M2B는 M2A에 통화금융기관의 CD와 기업금전신탁, 어음관리계좌(CMA), 통화채권투자신탁수익증권(BMF) 등 비교적 유동성이 높은 비통화금융기관의 단기성금융자산까지를 포함한 통화지표이다. 끝으로 M3는 총통화에 제2금융권의 각종예수금과 금융채, CD, 상업어음매출과 환매조건부채권(RP)까지를 포함시킨 가장 넓은 의미의 통화지표이다.

자료제공 : 한국예탁결제원

목록